취업뉴스 | 2019 대한민국 고졸인재 일자리 콘서트" id="og_title"/> 취업뉴스 | 2019 대한민국 고졸인재 일자리 콘서트" /> 취업뉴스 | 2019 대한민국 고졸인재 일자리 콘서트"> 취업뉴스 | 2019 대한민국 고졸인재 일자리 콘서트"> "스펙초월 채용? 글쎄…" 구직자 스펙 되레 상승 > 취업뉴스 | 2019 대한민국 고졸인재 일자리 콘서트

"스펙초월 채용? 글쎄…" 구직자 스펙 되레 상승 > 취업뉴스

  •  
  • HOME
  • 로그인
  • Contact Us
  • Sitemap

채용정보 검색

검색

취업지원

  • 취업준비스킬
  • 취업뉴스

부스참가 신청안내

빠른서비스

  • 일반관람안내
  • 온라인상담
  • 채용가이드북
  • e-book다운로드
- HOME > 취업지원 > 취업뉴스

취업뉴스

"스펙초월 채용? 글쎄…" 구직자 스펙 되레 상승

  • 관리자
  • 조회 4700
  • 2015.03.19 11:41
[ 김봉구 기자 ] 기업들이 ‘스펙 초월 채용’에 나섰지만 구직자들의 스펙은 도리어 올라갔다. 스펙 초월 채용에 대해 반신반의하거나 별다른 대안을 찾지 못한 채 스펙 쌓기에 몰두했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17일 온라인 취업포털 사람인(www.saramin.co.kr)에 따르면 올해 신입 구직자들의 공인영어 성적과 자격증 등 스펙이 올라간 것으로 조사됐다. 사람인이 상반기 공채 시즌을 앞둔 2월 한 달간 웹사이트에 등록된
신입 이력서 20만8485건을 분석한 결과다.

LG 그룹은 지난해 하반기부터 인턴 경험 등의 기재란을 없앴고, SK 그룹은 무(無)스펙 전형을 도입하는 등 지원자의 실질적 역량에 초점을 맞춰 채용을 진행하는 추세다.

/ 사람인 제공기사 이미지 보기
/ 사람인 제공
하지만 구직자들의 평균 스펙은 TOEIC 750점, 소지 자격증 3개로 작년 같은 기간에 비해 상승했다.

토익 성적은 전년 동월(738점)보다 평균 12점 높아졌다. 800점 이상 토익 고득점자 비율이 40%대(36.4%→40.5%)로 올라섰다. 토익 성적 보유자(38.4%)도 작년보다 2.4%포인트 늘어났다.

영어 말하기 성적 보유자는 토익 스피킹이 15.9%, 오픽은 10.8%였다. 지난해 2월보다 각각 2.3%P와 0.3%P 증가한 수치다.

기업에서 필수·우대 조건으로 반영하는 경우가 많은 자격증 보유자도 작년 같은달 79%에서 올해 81.1%로 2.1%P 올랐다.

사람인 임민욱 팀장은 “막연한 불안감으로 인해 실무에 도움이 되지 않는 스펙 쌓기에 몰두하는 구직자가 많다”며 “기업들의 채용 전형과 평가 기준이 달라지는 만큼 구직자들도 목표 기업과 지원 직무를 철저히 분석해 맞춤형으로 필요한 역량을 키워야 한다”고 조언했다.

한경닷컴 김봉구 기자 kbk9@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기사 연결▶ http://www.hankyung.com/news/app/newsview.php?aid=201503171091g&intype=1

04505 서울시 중구 청파로463 한국경제신문 대외협력국 ㅣ 전화: 02-360-4509 ㅣ 팩스 : 02-360-4503 ㅣ E-mail : info@gojobcon.kr
COPYRIGHT(C)2018 JOB CONCERT ALL RIGHTS RESERVED.